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뉴스

“9월의 마무리는 레울파크에서!”

2017-09-29




서울 이랜드 FC, 물오른 최치원 4경기 연속골 도전한다!

■ 최치원, 4경기 연속골 도전...대전 골문 정조준!
■ 치어인서울 결승전 진행...서강대vs광운대 맞대결!

서울 이랜드 FC가 9월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서울 이랜드 FC는 30일 오후 5시 잠실올림픽주경기장에서 2017 KEB 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32라운드 대전 시티즌(이하 대전)과 홈경기를 진행한다. 9월 마지막 날에 열리는 이번 대전전에서 승리의 기쁨을 홈 팬들에게 선사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올 시즌 대전을 상대로 1승 1무 1패를 기록 중인 만큼 승리를 통해 균형의 추를 깬다는 각오다.

이번 대전전 공격의 중심에는 최치원이 있다. 최치원은 최근 3경기 연속골(4골)을 기록하며 연일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특히 매 경기마다 환상적인 중거리 슛으로 골을 터트리며 팬들에게 자신의 이름을 각인 시켰다.

최치원은 “팀 동료들이 많이 도와주고 있고, 감독님께서도 자신감을 불어 넣어주신 것이 연속골로 이어지고 있다”고 전한 뒤, “올 시즌 첫 골도 대전을 상대로 기록했다. 연속골 기록을 이어가고 팀도 승리한다면 더 할 나위 없이 기쁠 것 같다. 대전전을 마치고 모두 함께 웃을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경기에서도 좋은 기세를 잇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경기 하프타임에는 전국 대학 응원단 경영대회 ‘치어인서울’ 결승전이 열린다. 서강대와 광운대의 대결로 펼쳐지는 ‘치어인서울’ 결승전은 팬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더불어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맞아 팬들이 전통놀이를 즐길 수 있게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등 다양한 전통놀이를 준비했다. 또한 한가위를 맞아 유니폼을 구매한 팬들에게 선수 친필 사인볼을 선물한다.

9월 마지막 날 펼쳐지는 서울 이랜드 FC의 대전전 홈경기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문의는 구단 전화(02-3431-5470) 및 공식 SNS를 통해 가능하다​